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TODAY 59 TOTAL 18,809,304
노무현 전 대통령 영정차량 운전사 경찰 조사


 경찰이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시민 영결식에서 영정 차량을 운전한 운전사를 소환 조사한 것이 뒤늦게 밝혀져 논란이 되고 있다.

 서울경찰청은 남대문경찰서가 최근 노 전 대통령의 영정을 실은 차량을 운전한 운전사 K씨(42)를 도로교통 방해 혐의로 조사했다고 17일 밝혔다.

 K는 지난달 29일 노 전 대통령의 영결식이 끝난 후 태평로 일대에서 열린 추모행사에서 영정 차량을 운전하며 차로를 점거해 교통을 방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상식 밖인 이 기사를 접한 국민들은 대체로 황당하고 어이없고 화가난다는 반응이다.
 
  Comments,   4  Trackbacks
  • 이전 댓글 더보기
  • 비밀댓글입니다
  • 여산
    오늘 유시민 전장관의 "후불제 민주주의에 딸려온 cd를 보았는데 그 유장관이 말하는 시기가 빨라 질 수도 잇겟구나 하는 생각이 드네요. 상레와 관련된 경찰조사라..............
  • 쥐바기 몰아내자
    관리자 승인이 필요한 댓글이 왜일케 많나요? 민주주의에서 댓글도 맘대로 못쓰나? 내참 기가 막혀서 . 기막히고 믿기지 않는 일들이 현정권들어서 하루가 멀다하고 벌어지니 이젠 면역이 됐는지 놀랍지도 않네요! 근데 이기사는 말문이 막혀 말도 안나오네요! !참내... 서글픈현실..제발꿈이라면 빨리 깨기를.. !! 공산주의가 따로없네.. 이렇게 쥐바기 눈치보고 살바에야 차라리 북한이 낫겠다
  • 정말?
    아 정말 욕 나오네...
  • 웃기는짬뽕
    그렇게 치밀하신분들이 현충원 사진은 왜 잊으신건가? 아님 그냥 일부러? ....치졸을 넘어서 비열함의 결정판이다. 식당을 세무조사하질않나 또 거기손님까지...그것도 모자라 운전기사까지? 전생에 노무현씨 종살이했었나? 이건 무슨 지들 부모 죽인 원수도 아닌데 꼭 하는 짓들하고는 ...왠만해서 이들을 봐주기 역겹다...더러운인간들...에이...
  • 웃기는짬뽕
    앞서 쓴글은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는 글이라신다...관리? 감시가 아니고? 참 세상 웃긴다. 이러려고 실명제한다고들 하는지...뭔 말을 할수 있어야지..그래 내가 입닥친다.왜? 더러워서...
  • 날아라병아리
    비열함의 완결판 - 딱 그거네..암...웃기는 짬뽕은 관리자의 승인이 필요한 댓글이라나...않 쓴다. 내 글이 아깝다...닭의목을 비틀어도 새벽은 온다네...
  • 푸른집강아지
    비열함의 전형을 알려주는구나...내글이 아깝다. 웃기는짬뽕에 날아라병아리는 댓글도 못 달고...참 세상 아름답다 아름다워...기가찬다.
  • 맹그로브
    끝까지 아주 질기게... 세심하게 찾아 끝장을 보여주는군.. 참 대단하다...
    이정도인데 왜 장자연 사건은 그 모양이었는지bbk는 왜 그렇게 수사를 했는지 의문???
  • 3년만참자
    3년만참읍시다 정권바뀌면 끝
  • 알 수 없는 사용자
    아...가슴아프다..또..눈물이 납니다
  • 개콘은 소재짜내느라 고민하지말고 이런걸 소재로 써라 코미디보다 더 욱기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박미란
    거참. 별일을 다하는구먼
  • 이대희
    참잘돌아가는꼴이다............. 이젠 쥐기사에 욕다는것도지긋지긋해진다..........
  • 복덩이
    정말 재미없고 기운빠지는 대한민국의 나날들입니다.
  • 진주조개잡이꾼
    얘네들 정말 답 없는 거 같군요. 선거는 무조건 참여해야겠다는 생각뿐입니다.
  • 알 수 없는 사용자
    아..나.... 웃겨서...ㅎㅎㅎㅎㅎ 한참 웃었습니다..ㅎㅎㅎ
  • 하......... 진짜 기운 빠지네요;;;;
  • 황금정원
    허허.. 이건 코미디고 환타지네요.
    혹시 꿈을 꾸고 있는 건 아닐까 싶을 정도로..
    국민들 속은 갈수록 부글부글하는데,
    행동하는 인간들 없이 다들 중얼중얼 불평만 할 뿐...
    사실은 은근히 정부의 눈치를 보며 지켜보기만 할 뿐...
    노통은 죽었고,
    김대중 살짝 찔러봤는데 별거 아니고,
    국민들이야 어차피 숱한 모래알이니 신경쓸 거 없고,
    누구는 좋겠네. 허허허.
    3년밖에 안 남았으니 서둘러 대운하해서 한몫 챙기고 빠져야 하는데,
    그와중에 신경쓰이는 게 있다면 국민들이 삼삼오오 모이는 거겠지요.
    혹시 박통때처럼 저격이라도 당할까봐 무서운 건지도..
    그나저나 저렇게 운전사도 하릴없이 잡혀가는데
    '저격'이라는 용어를 감히 썼다고 나두 끌려가려나...?? @@ (판타지 나라이므로 농담아니고 진정 두려움)
  • 박씨
    이런 황당한 얘기를 하나하나 들을때마다 정말 갈때까지 갔다는 생각이 들지만 곧 여기가 현실이구나 받아들이고 또 다른 황당한 얘기에 또다시 정말 갈때까지 갔다고 생각하면서 이 정권에 길들여지는건 아닌지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