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TODAY 260 TOTAL 18,690,108
중학생 일진회 검거, 성폭행에 강제로 자위행위까지 시켜


중학생일진회 검거가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경기도 여주경찰서는 4일 공갈, 갈취혐의 및 성폭력특별법 위반 혐의로 중학생 일진회 22명을 검거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에 의하면 이 중학생 일진회는 후배들을 상습적으로 폭행하거나 금품을 갈취하고 가출 여중생을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어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경찰은 22명 중 여주 모 중학교 3학년 김 아무개(15)군 등 4명에게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나머지 18명은 불구속 입건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들은 작년 2월부터 11월에 걸쳐 같은 학교 학생들을 협박해 총 260만원 상당의 금품을 갈취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또한 이들은 학교 인근 야산에서 다른 학생들을 폭행했습니다.

특히 일진회 중 김 아무개 군은 작년 후배 남학생 7명이 자신이 보는 앞에서 자위행위를 하도록 직접 시키는 등의 수치심을 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피해학생들 중 갈비뼈나 코뼈가 부러지도록 맞은 학생들도 있지만 보복을 무서워해 부모와 선생님에게 알리지 못한 것으로 전해져 안타까움을 줬습니다.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